넷플릭스, 한국 영화 <판도라> 전 세계에 선보인다

한국 영화 최초로 사전 구매 및 배급. 전 세계 시청자들이 즐길 수 있는 한국 콘텐츠 투자 이어나갈 것

(2016년 11월 8일) - 세계적인 인터넷 기반 TV 서비스 기업 넷플릭스(Netflix)와 한국 영화투자배급사 넥스트엔터테인먼트월드(NEW)가 곧 개봉 예정인 한국 영화 <판도라>에 대한 국내 및 해외 라이선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넷플릭스가 한국영화의 글로벌 판권을 사전에 구매해 전 세계 배급을 결정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재난블록버스터 영화인 <판도라>는 CAC 엔터테인먼트가 제작하고 <연가시>의 박정우 감독이 연출한 작품으로 4년 간 심혈을 기울여 완성한 만큼 탄탄하고 긴장감 있는 스토리와 초대형 스케일, 완성도 높은 프로덕션으로 주목 받고 있다. 또한, 지난 부산국제영화제 아시아필름마켓에서 전 세계가 관심을 가질 만한 소재와 높은 영화의 완성도로 폭발적인 관심을 얻은 것으로 알려졌다.

영화 <판도라>는 넷플릭스를 통해 내년 한국을 제외한 전 세계 190여개 넷플릭스 서비스 국가에 독점으로 제공 될 예정이며, 한국에서는 극장 개봉 이후 넷플릭스에서 만나 볼 수 있게 된다.

또한 넷플릭스는 이번 계약을 통해 <판도라> 외에도 넥스트엔터테인먼트월드가 배급하는 다른 한국 영화도 서비스에 추가하며 한국 뿐 아니라 전 세계 가입자들이 즐길 수 있는 수준 높은 한국 콘텐츠를 선보이기 위한 노력을 이어갈 계획이다.

넷플릭스 콘텐츠 라이선싱 부사장 로버트 로이(Rob Roy)는 “<판도라>와 같이 수준 높은 한국 영화들을 넷플릭스 가입자들에게 선보일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넷플릭스는 인터넷을 통한 경계가 없는 세상에서 최고의 엔터테인먼트를 전달하고자 노력하고 있으며, 이번 기회로 지역에 상관 없이 다양한 소비자들에게 좋은 이야기로 한 걸음 더 다가갈 수 있게 되었다”고 말했다.

NEW 김우택 총괄 대표는 “혁신적인 글로벌 콘텐츠 유통회사인 넷플릭스와 파트너가 되어 기쁘게 생각하고, <판도라>가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개국에 동시에 공개된다는 점이 더욱 특별하다.”며, “<부산행>이 아시아 전역에서 흥행에 성공한 데 이어, 글로벌 관심사인 원전을 소재로 한 <판도라>가 전세계 관객들의 큰 사랑을 받는 한국 영화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영화 <판도라>는 역대 최대 규모의 강진에 이어 한반도를 위협하는 원전사고까지 예고없이 찾아온 대한민국 초유의 재난 속에서 최악의 사태를 막기 위한 평범한 사람들의 사투를 그린 영화다. 배우 김남길이 원전사고의 위험으로부터 가족과 나라를 구하기 위해 위험을 무릅쓰는 인물인 ‘재혁’역을 맡았으며, 김영애, 문정희, 정진영, 이경영, 강신일, 김대명, 유승목, 김주현 그리고 김명민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이 총출동해 최고의 호흡을 선보일 예정이다.

[넷플릭스(Netflix) 소개]

넷플릭스(Netflix)는 인터넷 기반 TV 서비스 분야의 글로벌 선두기업으로, 현재 190여개 국가에서 8,300만 명의 가입자가 넷플릭스 자체 제작 오리지널 시리즈, 다큐멘터리, 영화 등을 넷플릭스를 통해 매일 1억 2,500만 시간 이상 시청하고 있다. 또한, 인터넷 연결이 가능한 대부분의 스크린 기기를 통해 언제 어디서나 원하는 동영상을 무제한으로 시청할 수 있으며, 광고나 약정 없이 자유롭게 즐길 수 있다.

[미디어 문의]

국내 넷플릭스 홍보대행사 MSLGROUP Korea

김영신 팀장 | heidi.kim@kr.mslgroup.com | 02 3406 2149 | 010 3761 9745

허새롬 과장 | selina.heo@kr.mslgroup.com | 02 3406 2288 | 010 2073 8742

NEW 홍보팀

김가연 대리 | 02 3490 9369/9301

맨 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