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22일》

《7월 22일》은 노르웨이 역사상 최악의 테러가 발생한 날의 참상을 영화화한 작품이다. 아카데미상 후보에 오른 《캡틴 필립스》 《플라이트 93》의 폴 그린그래스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테러가 발생한 그날. 2011년 7월 22일, 극우 성향의 한 극단주의자가 오슬로에서 차량 폭탄 테러를 저지른다. 그 후 인근에 있는 섬으로 이동한 그는 청소년 캠프에 참가 중이던 학생들에게 총기를 난사한다. 이 테러로 희생된 사람만 77명. 《7월 22일》은 그날의 끔찍한 기억을 견뎌온 한 생존자의 시선으로, 노르웨이가 어떻게 아픔을 치유해 가는지 살펴본다.

보도 자료를 확인하려면 로그인 또는 계정 등록이 필요합니다.

맨 위